中文 | BIG5 | Español | Français | Deutsch | Русский | 日本語 | 한국어 | English
Beijing Time:
 
이스라엘 反사이비 종교 새 조치 사이비종교에 관한 형법 수정안 통과
    
2016-08-31    筆者:    

3월 30일 이스라엘 <예루살렘 포스트><국토신문> 사이트의 보도에 따르면 당일 이스라엘 의회는 사교를 반대하는 <형법> 수정안을 통과했다. 그 수정안은 신도의 자원 여부와 상관 없이 종교 단체의 두목이 신도와 성관계를 가지는 행위는 다 성폭행으로 취급할 것이고 그 종교 두목에 한해서는 최고 3년의 징역을 선고할 것이다.

법안 제출자, 메레쯔 국회 의원인 마이클·로즈(Michal Rozin)

이 법률의 설명 부분은 다음과 같다. “최근 몇 년 동안 사이비종교 교주가 자기를 초능력이 있는 훌륭한 리더로 위장해서 지속적으로 신도에게 폭행을 가하고 자기의 권력과 지위를 이용해서 남녀 신도에게 성폭행을 하기도 했다.”

이 법률은 메레쯔 국회 의원인 마이클·로즈가 제출한 것이다. 로즈 씨는 이 수정안의 통과는 사이비종교 문제에 대한 많은 사람들의 관심을 가져올 것이라며 “우리는 성폭행 행위에 대한 투쟁을 지속적으로 해 나갈 것이고 이런한 조치는 정의적인 조치라고 믿으면서 조치를 통해 추악한 행위와 계속 싸우겠습니다.”라고 밝혔다.

이 법안은 세 번의 논의을 걸쳐 결국 28표 찬성, 0표 반대로 통과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 법안의 제출은 사이비 종교 두목인 고엘·라츤(Goel Ratzon)이 성폭행과 노예 등의 범행을 했는데도 이스라엘 경찰과 검찰들이 기소하지 못한 곤란이 있었기 때문이다. 텔아비브에 사는 라츤은 12명 성인 여성을 정신적으로 제어하고 그들의 자유의지를 박탈해서 노예로 만들었다. 라츤은 초능력이 있는 사람으로 위장해 종교의 권력지위를 수립하고 나서 자기의 지위와 영향을 이용해 신도와 성관계를 가졌다. 이에 대해 검찰은 법적 근거가 없어서 기소하지 못했다.

이스라엘 사교 두목 고엘·라츤(Goel Ratzon)

관련 보도: <反사이비종교 법안...이스라엘 의회 각 정당 일치 통과>

출처 웹사이트:

http://www.jpost.com/Breaking-News/Sexual-relations-between-cult-leaders-and-followers-to-be-considered-assault-449711

二、英文版

Sexual relations between cult leaders and followers to be considered assault

关键词:Cult; Israel; Cult-busting bill; sexual relation

摘 要:The Knesset passed a law Wednesday that would have sexual relations between a religious leader and a follower be considered assault, even if they were consensual.

正 文:

By LAHAV HARKOV \

03/30/2016 14:35

The Knesset passed a law Wednesday that would have sexual relations between a religious leader and a follower be considered assault, even if they were consensual.

"In recent years," the law's explanatory portion states, "there have been men and women who suffered from violence in cults let by people who present themselves as religious leaders of people with special spiritual powers. Sometimes these people take advantage of their authority to sexually harm women and men who become part of these cults.

The law, proposed by MK Michal Rosin (Meretz), would consider the relationship between a guru or cult leader and a follower, during or soon after the leader provided guidance, to be one of authority over the follower.

Rosin said she was glad to change the law and raise awareness about the issue.

"We will continue fighting against sexual violence," she vowed. "We believe in the justice of our way and are acting to stop this plague."

The law passed in a third (final) reading with 28 in favor and none opposed.

http://www.jpost.com/Breaking-News/Sexual-relations-between-cult-leaders-and-followers-to-be-considered-assault-449711

 

0
  
 
 관련기사
  · 여성 신도에게 성폭행을 저질렀던 사이비 종교 교주 정리
  · 일본:멍멍다!사이비종교 전 구성원이 그린 만화책을 봅시다
  · “문도회” 마귀 내쫓는다고 두 집안 죽여
 
 
kr@kaiwind.com  우리에 관하여
Copyright © Kaiwi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