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 | BIG5 | Español | Français | Deutsch | Русский | 日本語 | 한국어 | English
Beijing Time:
 
법륜공은 종족 원한을 부추긴다.
    
2009-03-04  龙虎网  筆者:    

법륜공의 창시자 이홍지는 이족 통혼 혹은 “잡교”라 칭하는것들의 후대—혼혈아는 그 뿌리를 찾을 수 없는 변이인종으로 현시대의 인류도덕이 극점으로 몰락되었다는걸 설명해준다고 했다.

“혼혈아를 한 사람으로 말한다면 그는 이미 천상인종과 대응을 잃어버렸다.” (《1997년 뉴욕좌담회 설법》)

“세상의 어떠한 민족도 하늘에 모두 대응되는 인종이다. 혼혈된 후면 하늘의 신과 대응되지 못한다. 그렇다면 사람을 만든 어떠한 신이든 다 상관하지 않을 것인데 그럼 이러한 사람에 대해 말한다면 아주 가련한 것이다.” (《휴스턴법회 설법》)

“사람이 혼혈된 후에 당신은 그가 낳은 애가 혼혈아임을 보게 된다. 그러나 이 애의 생명 중간에는 간극이 있으며 갈라놓은 후 그는 곧 기체와 이지가 건전하지 못하고 신체가 건전하지 못한 사람으로 된다.” (《시드니법회 설법》)

이홍지는 혼혈아의 존재를 외계인의 인류와 천당사이의 연락을 파괴하기 위한 음모로 해석하고 있으며 인류탈락의 표현이라 하고 혼혈아를 사악의 무리라 했다.

스위스 설법에서 그는 “외계인이 인류의 각 종족을 혼합시켜 인간으로 하여금 신에게서 벗어나게 했다”라 했다. 이홍지가 열거한 “사악”에는 열가지가 있다. 혼혈아, 동성애 커플, 컴퓨터 사용인사, 전통 파괴자, 민주를 믿는 사람과 “과학을 미신”하는 사람 등이다.

“과학은 외계인이 만들어 낸 것이다. 그것의 목적은 인간을 통일시키고 ……스페인은 혼혈 인종의 선도이다. 외계인이 인간으로 하여금 신에게서 벗어나게 하는 방법은 인종을 혼합시켜 인간으로 하여금 뿌리 없는 인간으로 변하게 하였는데 마치 인간들이 오늘날 식물을 교잡시키는 것과 같이 되어버렸다. 남미인, 중미인, 멕시코인과 동남아 일부 사람들은 모두 인종이 혼란되었다. 이 일체는 모두 신의 눈을 벗어나지 못한다. 외계인 그것은 이미 사람을 관리하기 위하여 상당히 충분한 준비를 하였다.” (《스위스법회 설법》)

“인류의 문화는 오늘날 난잡한 것으로서 각종 문화의 혼잡이며 인종도 갈수록 더 혼잡하다. 그것은 확실히 인류로 하여금 아주 위험한 경지에로 미끄러져가게끔 다그치는데 이는 긍정적이다.” (《북미제1회법회 설법》)

이홍지는 종족융합을 반대했다.

“비록 동양사람과 서양사람이 모두 지구에 있으나 동서양은 하나의 물건으로 사이를 두고 있는 것으로서 사람은 모르고 있다.” (《시드니법회 설법》)

“당신이 그런 인종에 속하지 않고 당신이 그의 세계의 사람이 아니라면 그는 당신을 받아들이지 않는다.” (《미국서부법회 설법》)

법륜공은 중국은 종족멸종을 실시한다 모독했다.

중국정부는 법에 의해 법륜공을 단속하고 절대 다수의 법륜공수련자들이 다시 행복한 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도와주고 있다. 그러나 법륜공은 중국정부에서 법륜공에 종족멸종을 실시한다고 요언을 퍼뜨리고 “백만을 넘는 진,선,인을 신앙하는 법륜공 단체를 종족멸종시키는 박해가 중국에서 발생되고 있다”하고 또 이를 근거로 중국 지도자를 남소했다.

법륜공은 매체에서 피력한 법륜공인원의 분신자살 사례를 법륜공에 대한 공중들의 증오를 부추기기 위한 것이라 했다. 1999년 6월 무한텔레비전방송국 전임 국장 조치진이 다큐멘타리프로그램 《이홍지 그 사람 그 사건》을 제작했다. 법륜공은 “매체를 이용하여 원한을 부추긴다”고 조치진을 고소했다.

2008년 3월 14일 중국 라싸에서 엄중한 구타,파괴,강탈,방화의 폭력 범죄사건이 발생했다. 현지 인민군중들의 생명재산이 심한 손실을 입었고 사회질서가 심한 해를 입었는바 정부는 법에 의해 처벌을 가했다. 그러나 법륜공은 흑백을 전도하고 “장족에 대한 종족 말살적인 학살”이라고 중상했다.

2008년 10월 우크라이나 수도 키예프에서 열린 “정보극단주의:법륜공의 시(是)와 (非)”라는 국제세미나에서 참석전문가들은 법륜공의 교의는 선명한 사교특성을 띠고 있으며 종교간, 사회단체간, 공민간의 원한을 부추기고 “정보테러주의”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kr@kaiwind.com  우리에 관하여
Copyright © Kaiwind